고객센터

믿고 먹을 수 있는 산양삼

> 고객센터 >Q&A게시판

Q&A 게시판

산양삼 1번지

30년간 중증장애 앓던 딸, '대장암 말기' 판정에 60대 엄마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찬란 댓글 0건 조회 144회 작성일 22-06-16 03:20

본문

http://n.news.naver.com/article/008/0004749984


중증 장애를 갖고 태어나 30년간 누워서 지내던 딸이 대장암 말기 판정을 받자 수면제를 먹여 살해한 60대 엄마가 체포됐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60대 여성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3일 오후 4시30분쯤 인천 연수구 동춘동 한 아파트 주거지에서 30대 친딸 B씨에게 수십 알의 수면제를 먹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이 같은 범행을 벌인 뒤 자신도 수면제를 복용해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이날 오후 10시30분쯤 주거지를 찾은 아들은 바닥에 쓰러져 구토하는 A씨와 의식이 없는 B씨를 발견하고 경찰과 소방에 신고했다.

A씨는 신고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B씨에게 수면제를 먹인 뒤 죽으려고 했다"고 말했다.

A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았으며, 현재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로 확인됐다.

뇌병변 1급 중증 장애를 갖고 태어난 B씨는 30년간 누워서 지냈으며, 최근 대장암 말기 판정을 받았다고 전해진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